'가짜뉴스'는 범죄입니다.

‘형상의학’ 가라사대 “생긴 대로 病 온다”

‘형상의학’ 가라사대 “생긴 대로 病 온다”

형상의학이란?

생긴대로 병이 오고 생긴대로 치료한다.
형상의학은 황제내경과 동의보감에 바탕을 둔 개별 맞춤 의학 주단계 선생은 ‘형색에 따라 치법이 달라야 한다.’고 하였습니다.

동의보감 이전의 중국의학을 요약하면 ‘사람에 따라 다르게 치료한다’는 것입니다.형상을 보고 치료하는 것이 중국의학에서도 핵심이었습니다.동의보감 이후로는 한국의학의 특징이 되었다고 하겠습니다.

형상의학은 지산 박인규 선생이 <황제내경>과 <동의보감>을 연구 계발해 체계화 시킨 의학입니다. 형상의학이란 한마디로 '생긴대로 병이 오고 생긴대로 치료한다'는 개별 맟춤의학입니다. 사람의 생긴 모습이 다르면 성격이 다르듯이, 생긴 모습이 다르면 각각의 장부 기능도 다릅니다. 각각의 사람에 따라 병이 오는 양식도 다르므로 증상이 같다고 해도 치료와 양생법은 달라지게 됩니다.

즉 뚱뚱한 사람은 뚱뚱한대로, 마른사람은 마른대로 건강을 유지하는 방법이나 질병을 치료하는 방법은 다를 수 밖에 없습니다. 남녀노소라는 특징과 나이, 얼굴모양과 피부색이 다르며, 이목구비와 체형이 각기 특징적으로 다르면 건강을 유지하는 벙법이나 질병을 치료하는 벙법 역시 다를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러면 타고난 형태와 장기에 따라 아픈 몸을 유지하고 살아가야 할까요? 절대 아닙니다!

형상의학에 따르면 질병은 자신의 단점과 장점에 의해 생겨납니다.
골골 팔십이란 옛말이 있듯이 원래 몸이 약한 사람, 즉 흠이 많은 사람이 그 흠을 보충하며 살면 더 오래 살 수 있습니다. 본래 신장기능이 안 좋게 태어난 사람은 신장기능을 강화시키는 음식을 먹고 항상 주의하면 오히려 더 건강하게 살 수 있는 것이죠.
참 신기하게도 질병은 자신의 단점뿐 아니라 장점 때문에도 생겨나곤 합니다.

장점은 살려주되 과용해서 아프게 하지 말것이며, 단점은 보완해서 건강한 몸을 유지하도록 해 '본래 올바른 나의 건강한 몸'을 찾아야 합니다.

원래 튼튼하게 타고난 사람은 그것을 믿고 뼛골이 빠지도록 열심히 일을 해서 나이를 먹으면 결국 몸을 혹사시켜 일한 부위에 병이 생기게 됩니다. 튼튼하고 운동신경이 좋은데다 근육이 발달한 농구나 배구 등의 운동선수가, 자주 사용한 손, 손목, 무릎, 허리 등이 아픈 것이 바로 그 예입니다.

형상의학은 '병을 치료해 올바르고 건강한 몸을 만들 뿐만 아니라 생활 방법까지 알려주는 한의학'입니다.

한눈에 봐도 다르게 생긴 얼굴 형상 퇴계선생님은 역삼각형으로 턱이 좁은 얼굴 형상입니다. 가늘고 긴코 이는 대장,소화 기능과 관계가 있습니다. 따라서 위경련 ,소화장애,설사유발 가능성이 있고,반면 세종대왕은 얼굴이 둥굴 넓적 합니다.당뇨로 인해 시력이 저하되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걸어 다니는 종합병원으로 불렸을 정도로 소화력이 좋았다고 합니다. 앞에서 말씀 드렸듯이 튼튼한 장점을 살려야 했는데 튼튼하다고 과용한 것 입니다.

튼튼한 것이 흠입니다.

히포크라테스도 이미 연구한 형상의학 그는 복막염 환자는 코가 뾰족하고 눈이 움푹들어가 있고,얼굴 형상은 특정 질병과 연관이 있다고 설명하였습니다.

 

이 내용은 멜번한의원 조규호원장님께서 제공해주셨습니다. 

Tel 9913 7248  I  414 Lower Heidelberg Rd Eaglemont  I  www.mprc.com.au

0
0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버튼을 클릭, 공유하세요!
이 글을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톡에 공유하기! 다른 소셜네트워크에도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